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상] 상주영천고속도로 돈 되는 길목에만 나들목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등록일 2017년08월04일 00시32분  

지난 2일 오전 민자로 만든 94㎞ 거리의 상주영천고속도로 영천 방면 화산 분기점. 대구포항고속도로 포항 쪽은 연결되지만, 대구 방향은 갈 수 없다는 안내판이 나옵니다. 결국, 운전자들은 포항 방면 북영천 나들목으로 나갔다가 다시 돌아와야 합니다.

경부고속도로와 만나는 영천 분기점도 사정은 마찬가지. 대구로 향하는 경부고속도로 방면 진출로가 없고, 부산 쪽 건천 나들목까지 내려갔다 다시 올라와야 합니다. 추가로 드는 비용과 시간은 고스란히 운전자들이 떠안아야 하고요.

이 고속도로를 이용한 조현모(32)씨는 “휴가지 상주에서 대구 가는 길이 힘들고 짜증났다”면서 “민자고속도로라지만, 수익자의 입장만 배려한 것 같다”며 불만을 터뜨렸습니다.

배준수 기자가 전합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국 기자

    • 김용국 기자
  •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