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진전문대, 복지전문가 과정 교육생 봉사활동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8월06일 20시05분  
영진전문대학이 개설한 ‘지역공동체 복지전문가 양성과정’ 교육생들이 지난 4일 오후 수료식에 앞서 대불노인복지관(대구 북구 복현동)에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배운 실력을 선보이는 시간을 가졌다.

영진전문대학이 개설한 ‘지역공동체 복지전문가 양성과정’에 참여중인 교육생(일반인)들이 수료를 앞두고 그동안 배운 실력으로 봉사활동을 펼쳤다.

교육생 20명은 지난 4일 오후 대구 북구 복현동 대불노인복지관을 찾아 ‘실버체조’, ‘라인댄스’, ‘토끼의 재판 연극’ 등 복지 관련 공연을 선보이며 어르신들에게 흥겨운 시간을 선사했다.

고용노동부의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에 선정된 영진전문대학 사회복지과는 지난 6월 ‘지역공동체 복지전문가 양성과정’을 개설하고 복지 분야에 취업을 희망하는 미취업청년 및 취업취약계층 수강생 20명을 선발, 약 2개월간의 교육을 진행했다.

교육은 저출산·고령화로 증가하고 있는 노인과 장애인, 다문화가족 등 주요 복지서비스 대상자를 위한 여가활동 프로그램인 ‘사회복지의 이해’, ‘심리상담의 이해’, ‘문화여가프로그램의 이해’, ‘직업소양’ 등을 이론과 실습으로 실시했다.

사업 담당인 장용주 교수는 “지난 4월 1차 과정 교육을 가졌는데 수료자 8명이 취업했고 이번 2차 과정은 이미 2명이 수료 전에 취업이 확정됐다”며 “교육과정을 성실히 수행한 훈련생들이 취업으로 이어지도록 물심양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동 기자

    • 이기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