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대 간호학과, 서울 유명병원 취업…경쟁력 입증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8월22일 18시16분  
대구대 간호학과가 학생들을 서울 유명 병원과 지방거점 대학병원 등지에 취업시키며 높은 취업경쟁력을 보이고 있다.대구대 제공.

대구대 간호학과(학과장 하태희) 졸업생들이 서울 유명 병원 등지에 취업하며 취업 경쟁력을 입증하고 있다.

내년 2월에 졸업예정인 4학년생 76명 중 절반이 넘는 45명이 이미 서울 및 수도권 유명 병원과 지방거점 대학병원 등지에 취업을 확정했다.

22일 대구대에 따르면 취업을 확정지은 4학년생들은 삼성서울병원 2명, 서울아산병원 4명, 서울성모병원 5명, 신촌세브란스병원 4명, 이화여대목동병원 4명, 고려대안암병원 4명, 인하대병원 4명, 양산부산대병원 10명, 부산대병원 4명 등이다.

대구대 간호학과는 2010년 신설돼 2014년에 첫 졸업생을 배출한 이후 취업률은 100%에 육박하고 유지 취업률도 90% 이상을 기록했다.

특히 우리나라 5대 병원(삼성서울·서울아산·분당서울대·신촌세브란스·서울성모병원)에 취업한 졸업생 및 졸업 예정자는 총 47명에 달한다.

역사가 길지 않은 대구대 간호학과는 설립 당시 서울 유명 병원의 간호 전문가를 초빙해 교수진을 구성, 이들 병원과의 협력 관계를 꾸준히 이어온 데다 차별화된 교육과정이 학생들의 취업에 도움이 된 것으로 분석된다.

또 대구대 특성화 분야인 재활치료학과 간호학을 접목한 ‘재활간호학’ 분야를 특성화해 이에 대한 교육을 실시한다는 점도 타 대학과는 다른 차별점이다.

의료통역 코디네이터 양성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거나 국제 간호사를 꿈꾸는 학생들을 위해 매년 방학 때 미국 의료기관에서 현장실습을 하기도 한다. 이러한 학과 경쟁력을 바탕으로 대구대는 2018학년도 간호학과 수시모집 정원을 84명에서 104명으로 20명 늘렸다.

하태희 대구대 간호학과장은 “대구대 간호학과가 취업의 양적인 면 뿐만 아니라 질적인 면에서도 그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지역을 넘어 전국, 세계로 나아가는 간호 전문가 양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