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리니지2 레볼루션’ 일본 출시…첫날 양대 앱마켓 무료 1위

사전 다운로드 하루만에 1위…예약자 163만명

연합 kb@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8월23일 18시27분  

넷마블게임즈의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이 23일 일본에 출시됐다.

레볼루션은 전날 정오부터 예약자를 대상으로 사전 다운로드를 시작해 이날 오전 양대 앱 마켓인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에서 무료 앱 부문 인기 차트 1위에 올랐다.

이용자가 몰리자 넷마블은 서버를 40대에서 60대로 증설하기로 했다.

출시 전 진행된 사전예약에는 163만명이 몰려 높은 관심을 드러냈다.

넷마블은 “일본에서 모바일 게임 사전예약자 100만명 돌파는 드문 일로, 일본시장은 사전등록에 20만명 이상이 참여해도 기대작으로 평가한다”고 설명했다.

일본시장 공략을 위해 넷마블은 지난달부터 오프라인 이벤트로 요새전을 개최해 이용자들이 핵심 콘텐츠를 미리 체험하게 했다. 현지 광고모델로는 유명 록가수 야자와 에이키치를 발탁했다.

콘텐츠 현지화에도 공을 들여 사쿠라 아야네, 타무라 유카리 등 일본 유명 성우들의 목소리를 입혔고, 몬스터 도감을 카드 형태로 제작해 이용자들이 친숙하게 느끼게 했다.

레볼루션은 앞서 6월 14일 대만·마카오 등 아시아 11개국에 선보인 바 있다. 일본 출시 이후에는 북미와 유럽, 중국 시장에 진출한다. 

일본 앱스토어 무료 차트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