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017 경주국제유소년축구대회 열전 돌입

12개국 21개팀 420명 선수단 참가…31일까지 열려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8월27일 17시53분  
2017 경주국제유소년축구대회가 26일부터 31일까지 12개국 21개팀 420명이 참가한 가운데 경주시민운동장 등지에서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대회 참가 선수들의 경기 모습.
‘2017 경주국제유소년축구대회’가 26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31일까지 6일간 열전에 들어갔다.

국제축구연맹(FIFA) 승인을 받은 경주국제유소년축구대회는 화랑대기에서 선발된 한국유소년 축구대표팀의 기량을 점검하고 국제교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2010년 처음 개최해 올해 8회째를 맞이했다.

이번 대회에는 스페인, 브라질, 호주, 중국, 태국, 뉴질랜드 등 12개국 21개팀 420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시민운동장, 축구공원 등 6개 경기장에서 67경기를 펼친다.

특히 경주시와 자매 우호도시인 프랑스 베르사이유시, 슬로바키아 니트라시, 일본 나라시, 베트남 후에시, 아제르바이잔 가발라시의 우수 유소년축구팀이 출전해 대회의 품격을 높이고 친선교류를 확대한다.

27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29일까지 3일간 예선 조별리그를 거쳐 30일 본선 토너먼트로 결승 진출팀을 가려, 31일 준결승전과 결승전이 치러진다.

이 외에도 경주 선발팀과 자매우호 도시팀간 특별경기와 조별리그 탈락팀간의 친선경기도 열린다.

시는 이번 대회를 위해 6개소의 경기장을 사전점검해 화랑대기 후 미흡한 시설을 재정비하고, 선수단 서포터즈에서 통역 및 안내공무원을 지정하는 등 대회 준비에 만전을 기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기환 기자

    • 황기환 기자
  •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