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휘성, 독립 레이블 설립…새 활동명은 리얼슬로우

연합 kb@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8월29일 17시18분  
▲ 가수 휘성 [리얼슬로우컴퍼니 제공]

가수 휘성(35)이 독립 레이블 리얼슬로우컴퍼니를 설립하고 예명 리얼슬로우(Realslow)로 새롭게 활동한다.

리얼슬로우컴퍼니 측은 29일 이같이 밝히고 “휘성이 기존에 추구하던 음악과 이미지를 넘어 아티스트와 창작자로서의 면모를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휘성이 언더그라운드 시절 예명인 리얼슬로우를 사용하는 것은 초심을 갖고 활동하기 위해서다. 리얼슬로우는 휘성이 과거 PC통신 나우누리의 흑인음악 동호회 ‘SNP’(Show&Prove)에서 활동하던 때, 진정한 슬로우 잼(Slow Jam) 장르를 구현하고 싶어 지은 이름이다.

리얼슬로우컴퍼니는 “휘성이 지난 시간을 돌아보며 그 전환점으로 레이블을 설립했다”며 “자신이 사랑하는 R&B, 슬로우 잼, 네오 솔 등 다양한 흑인음악 장르를 완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비슷한 성향의 동료와 후배들을 위한 터전을 만들고자 여러 아티스트의 영입 가능성도 열어놨다. 현재 컴백을 앞두고 새 앨범을 작업 중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