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변호사회 통일문제연구소, 11일 세미나 개최

‘개성공단 의의와 법적 문제’ 주제

배준수 기자 baepro@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05일 20시13분  
지난 7월 3일 창립한 대구지방변호사회 부설 통일문제연구소(소장 김수호)는 오는 11일 오후 4시 변호사회관 5층 대회의실에서 ‘개성공단의 의의와 법적 문제’를 주제로 제1회 세미나를 연다.

이날 세미나에서 김수호 소장은 ‘개성공단 관련 법적 검토와 의의’를 주제로 발표하고, 한재권 전 개성공단 기업협의회장은 ‘입주기업 대표가 바라본 개성공단’에 대해 발표한다.

김중기 전 대구지방변호사회장, 류제모 변호사, 김두현 평화통일대구시민연대 사무처장은 별도 토론을 벌인다.

김수호 소장은 “통일의 기반 법 제도와 정책을 연구하기 위해 세미나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원, 검찰청, 경찰청, 의료, 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