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교육청, 사립학교 사무직원 인사교류 3건 성사

연간 1억2천만원 인건비 절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10일 20시42분  
경북도교육청
경북교육청은 도내 전체 17명을 유지하고 있는 사립학교 사무직원 과원해소를 위해 해당 법인과 지속적인 노력 끝에 3건의 인사교류를 성사시켰다.

이번 성과로 연간 1억 2천만원의(1인당 4천만원) 인건비를 절감해 열악한 지방교육재정에 큰 보탬이 됐다.

지금까지 사립학교 사무직원의 경우 임면권이 학교법인에 있는 상황에서, 교육청은 사무직원 결원이 발생하면 과원인 법인의 사무직원을 우선 채용토록 권고하였으나 타 법인 사무직원 채용 기피 및 사학의 자주성 침해 등을 이유로 소극적으로 대응해왔다.

이에 경북교육청은 법인간 사무직원을 채용하면 인사교류 특별지원금 1억원 지원, 시설환경개선비 우선지원 및 사립학교 행·재정 평가 시 가산점 부여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함과 동시에 행정실장협의회, 사무직원 연수 등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사립학교 사무직원 인사 교류를 성사시켰다.

경상북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사무직원 인사교류로 현재 17명이던 과원이 14명으로 줄어든 것은 상당히 고무적인 일”이라며, “특히 과원 법인 소속직원은 근속승진 할 수 있고, 과원해소 법인은 특별지원금 1억원으로 근무여건을 개선해 교육청 입장에서는 연간 1억 2천만원 예산을 절감하는 등 1석 3조의 효과를 거뒀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기 기자

    • 정형기 기자
  •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