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대, 취업 박람회 '동문기업·리크루트 투어 DU마당' 개최

지역 우량기업 43곳 참여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14일 18시52분  
홍덕률 대구대 총장이 채용 상담 받고 있는 학생들을 격려하고 있다.대구대 제공.
대구대(총장 홍덕률)가 13~14일 이틀간 대학 취업박람회인 ‘2017 동문기업 및 리크루트 투어 취업 두(DU) 마당’을 열었다.

하반기 채용시즌을 맞아 진행된 이번 취업박람회에는 화성산업, 대구은행, 대구도시철도공사, 도로교통공단 등 지역 우량기업과 금융기업, 공공기관 43곳이 참여했다.

지난 13일에는 동문기업 중심으로 채용 상담과 취업 컨설팅이, 14일에는 대구시의 ‘2017 대학 리크루트 투어’와 연계해 우량기업 현장 채용 및 토크콘서트가 진행됐다.

특히 후배들의 취업을 위해 세안정기 등 대학 동문기업 13곳도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대구대는 2009년부터 매년 동문관련 기업 초청 채용박람회를 개최해 후배들의 취업을 지원하고 있다.

대구시의 ‘2017 대학 리크루트 투어’는 지역 우량기업과 청년들의 일자리 미스 매치를 해소하기 위해 마련한 채용 박람회 행사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재학생과 지역 청년들은 관심 있는 기업 인사 담당자들로부터 채용 상담을 받으며 취업 정보를 수집했다.

취업 선배들의 합격 노하우를 듣는 토크콘서트도 진행됐다.

또 학생들은 이력서 및 자기소개서 컨설팅, 직무적성검사, 면접 및 이미지메이킹 상담 등을 받으며 취업 준비를 위한 도움을 받았다.

특히 하반기 기업 채용 트렌드인 블라인드 면접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는 상담 부스가 큰 인기를 끌었다.

취업박람회에 참가한 배성하(영어영문학과 4년·24) 씨는 “능력 위주의 채용 문화가 확산된다는 얘길 듣고서 NCS(국가직무능력표준)이나 블라인드 채용에 대한 질문을 하고 그에 관한 정보를 많이 얻었다”고 말했다.
▲ 대구대 취업박람회 개회식에 참석한 주요 내·외빈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대구대 제공.

이외에도 대한상공회의소, 대구시원스톱일자리지원센터, 대구지방고용노동청 등 정부 기관 및 경제인 단체 등도 함께 참여해 정부 청년 고용 정책과 청년 고용 지원 사업에 대한 홍보를 진행했다.

전은영 대구대 진로취업처장은 “교내 취업프로그램 외에도 대학일자리센터사업, IPP형(장기실습형) 일학습병행제사업 등 정부 취업지원 사업과 연계해 학생들에게 다양한 취업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면서 “학생들이 취업을 준비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