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칠곡군, 공공체육시설 환경개선 박차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18일 17시50분  
게이트볼 장
칠곡군은 지역 주민 여가문화 조성과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게이트볼장과 테니스장, 야구장 등 공공체육시설 환경개선에 나서고 있다.

지난 14일 제242회 군의회 임시회에서 의결된 2회 추경예산에 왜관게이트볼장과 석적테니스장 정비사업 등 총 7건에 8억1천만 원을 확보해 11월까지 완료 예정이다.

또 왜관게이트볼장 인조잔디 설치 등 6천만 원, 북삼게이트볼장 막구조 설치 등 2억3천만 원, 석적 남율파크골프장 관수시설 설치 등 7천만 원, 남율테니스장 조명시설 정비 1억3천만 원, 포남야구장 확장 1억 원, 인라인장 우레탄 교체에 2억2천만 원을 투입한다.

올해 상반기에는 3억 원 사업비로 국궁 시설인 칠곡 궁도장 호국정을 현대화 시설로 개선하는 등 공공체육시설 이용자들의 편의 제공을 위한 정비사업을 지속해 오고 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2018년에는 15억 원을 들여 석적체육공원 정비사업을 추진하는 등 13만 군민의 건전한 여가생활과 건강증진을 위해 공공체육시설 확충에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정 기자

    • 박태정 기자
  • 칠곡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