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시의회, 2017년 제2회 추경예산안 의결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0일 17시52분  
영주시의회는 지난 11일부터 20일까지 진행한 제219회 임시회 기간에 집행부가 제출한 2017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심사하고 최종 의결했다.

당초, 집행부는 지난 제1회 추경 대비 610억 원 증액된 규모의 2017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제출했다.

이에 따라 영주시의회는 예산안 심의과정에서 주차난 문제 해소와 최근 개체 수 증가로 농가에 피해를 주고 있는 고라니 문제 해결과 상수도 노후관의 정비가 필요하다고 판단 지난 1991년 영주시의회 개회 이후 최초로 예비비 및 예산 삭감액을 이용해 신규 사업을 편성 추가경정 예산안을 의결했다.

세부적으로는, 공영 주차장 조성에 30억 원, 지방상수도 노후관정비 사업에 10억 원 그리고 고라니 포획보상금에 5천만 원을 증액하여 편성했다.

김현익 영주시의회 의장은 “이번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 심사과정에서는 불요불급한 예산을 최대한 줄이고 시민들에게 꼭 필요한 예산이 편성되도록 노력했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복지증진을 위하여 보다 전향적인 자세로 의정활동에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