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도반시 포장 상자 10㎏서 5kg상자로 개선

상품성 향상 위해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1일 19시25분  
청도군은 상품성 향상과 소비자 선호도, 농가들이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청도반시 포장단위를 5kg상자로 개선했다.청도군 제공.
청도군은 지역 특산물인 청도반시의 상품성 향상을 위해 기존 10㎏상자를 올해부터 5㎏상자로 변경해 공판장에 출하하기로 했다.

새로 선보이는 청도반시 5㎏상자는 소포장을 선호하는 도시인들의 기호를 반영, 난좌를 사용해 40과까지만 포장할 수 있게 함으로써 청도반시의 상품성을 높이는데 중점을 뒀다.

청도반시 출하 초기인 현재 공판장 평균시세가 5㎏ 1상자당 1만2천300원으로 지난해 동기 10㎏ 1상자당 1만2천700원과 비슷한 수준을 형성하고 있어 청도반시 생산농가의 소득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동안 청도반시 5㎏상자의 디자인과 표기방법 등을 결정하기 위해 지역 내 각 농협 조합장, 청도군조합공동사업법인 대표, 군청 농정부서와 수차례 회의를 거쳤으며, 고심을 거듭한 끝에 고객이 선호하고, 생산농가가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청도군의 특산물인 청도반시의 상품성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키기고, 하반기 청도반시 CF방영을 통해 홍보에도 만전을 기해 청도반시 생산농가의 소득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