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로공사, 제설 관리원 30% 어르신 ‘고용’

일자리 창출 협약 체결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1일 20시04분  
박승갑 한국도로공사 경영본부장(오른쪽)과 최성재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원장이 시니어 제설관리원 일자리 창출 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한국도로공사 제공)
고속도로 휴게소 청년창업 모델 도입으로 청년 실업 해소에 동참하고 있는 한 한국도로공사(사장 직무대행 신재상)가 이번에는 취업 취약계층인 노인을 대상으로 한 일자리 제공에 나섰다.

한국도로공사는 21일 한국 노인인력개발원 (원장 최성재)과 기업연계형 시니어 제설관리원 일자리 창출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도로공사는 매년 동계 제설작업을 위해 필요한 제설관리원 900명 중 30% 이상을 60세 이상의 지역 시니어 사원으로 우선 고용한다.

한국 노인인력개발원은 도로공사의 노인 일자리 사업이 유지되고 확대될 수 있도록 사업홍보, 근로자 교육, 예산 등을 지원한다.

박승갑 한국도로공사 경영 본부장은 “고령화 사회로 접어든 우리나라에서 노인 빈곤문제에 대처하기 위해 공공기관 상호 협업을 통해 노인 일자리를 안정적으로 제공한다는 데에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도로공사는 청년실업 해소 문제에도 적극적으로 동참하기 위해 고속도로 휴게소에 청년창업 모델을 도입해 현재 79개소(301명)를 운영 중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