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주시, ‘이산 마을 권역 종합정비사업’ 준공식 개최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4일 20시17분  
영주시는 선비문화 숨결 속에 상생하는 활력 이산을 위한 이산 마을권역단위 종합정비사업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지난 22일 준공식을 가진 이산 마을권역단위 종합정비사업은 2012년 농식품부 공모사업으로 석포1리, 지동1, 2, 3리, 신암2리 일원에 총사업비 42억여 원을 투입 지난 2013년 공사를 착수했다.

이번 조성된 선비문화센터는 이산면 석포리에 부지면적 5천189㎡ 연면적 263.1㎡(지상1층) 규모로 세미나실, 조리실, 사무실, 휴게공원 등을 갖추고 있어 주민의 생활과 문화를 담고 공유할 수 있게 됐다.

또 문화·복지 커뮤니티, 방문자 센터 등의 공간과 함께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위한 중심거점 공간으로 역할을 하게 된다.

시는 소득증대사업의 일환으로 건립된 이산면 지동리 절임배추가공시설은 권역 내 생산되는 대표적 농산물을 가공 주민들의 농가 소득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또 경관개선사업으로 선비마을쉼터, 솔숲쉼터 등을 조성해 마을의 쉴 거리 이미지를 개선 농촌마을의 어메니티를 증대시켰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이번 준공으로 지역주민들의 정주여건 및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사업이 준공된 이후에도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사후관리와 정책지원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한 기자

    • 권진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