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가대 정우창 교수, 제4기 경북지역사회 옴부즈만 위촉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 주관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5일 20시24분  
▲ 정우창 대가대 기계자동차공학부 교수

대구가톨릭대 정우찰 교수(기계자동차공학부)가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이 주관하는 ‘지역사업 옴부즈만’의 제4기 경북지역 옴부즈만에 위촉됐다.

정 교수는 앞으로 1년 동안 지역 기업의 애로 및 건의 사항을 발굴하고, 사업 운영과 관련한 제도·규제 개선 방안을 제안할 계획이다. 또 지역사업 운영과 지역기업 전반에 대해 상시 모니터링을 담당한다. 경북테크노파크와 KIAT 경북지역사업평가단에서 정 교수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KIAT는 국가 R&D 자금 중 지역산업을 중점적으로 지원하는 지역사업 전담기관으로서 지역 현장의 애로와 규제를 효율적으로 발굴하기 위해 2014년부터 지역사업 옴부즈만 제도를 운영 중이다.

이 제도는 취약해지기 쉬운 중앙과 지역 간의 연결고리를 강화하고 지역 기업의 다양한 목소리를 발굴하기 위해 도입됐다. 14개 시·도별로 1명씩 14명의 옴부즈만이 활동하게 된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