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독도의 혼’ 담은 예술작품 한자리

내달 1일까지 경북도청 동락관서 ‘독도사랑 문화예술 특별전시회’···독도문예대전 수상작도 선보여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5일 20시48분  
2017 독도사랑 문화예술 특별전시회가 25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도청 동락관 1층 4전시실에서 열린다.
경북도는 25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도청 동락관 1층 4전시실에서 ‘독도의 혼을 담다’라는 주제로 2017 독도사랑 문화예술 특별전시회를 연다.

독도 전문예술가 5명이 참여하는 전시회에는 우표를 사용해 모자이크 기법으로 독도를 형상화 한 박상두 작가, 도자기와 접시에 독도를 그려낸 김재철 작가, 독도 비경을 동·서양화로 그려낸 권용섭, 여영난 재미 부부작가와 수석 및 조형물로 독도를 표현한 김상규 작가의 작품 35여점을 선보인다.

또 제7회 독도문예대전 수상작 30점도 함께 선보여 추석 연휴를 맞아 인근 고향을 방문하는 방문객과 지역민들에게 독도의 가치와 아름다움을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영하 경북도 독도정책관은 “독도의 달을 맞아 독도 관련 예술작품을 전시함으로써 독도에 대한 국민의 역사 인식을 새롭게 하고 독도 수호의지를 다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