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상주시, 주민 주도 도시재생 장터 첫 개설

지역상권 활성화 첫 걸음 기대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7일 17시05분  
상주시가 27일 주민들이 차 없는 거리를 만들어 지역 최초로 왕산 골목에 ‘상주시 중앙 도시재생 장터’를 개설해 눈길을 모았다.

중앙 도시재생 추진위원회 주최로 개설된 이 장터(안경마을~새서울국기사)는 도시재생대학을 통해 배움을 함께한 주민들이 모여 자발적으로 중앙 도시재생 추진위원회를 구성해 오픈한 행사로 이날 도시재생 뉴딜정책에 맞춰 운영됐다.

특히 이 장터는 지역 농민과 상생하는 안심 먹거리 농산물 장터와 이색 먹거리, 푸드 트럭, 수공예품 전시, 판매 및 체험 등을 시민들과 함께하는 장터로 꾸며 호응이 좋았다.

박윤석 도시디자인과장은 “지역 주민들이 스스로 개설한 이 장터가 지역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첫 걸음이 될 것” 이라며 “앞으로 장터 개설에 따른 행정지원을 적극적으로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대 기자

    • 김성대 기자
  • 상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