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양군, 행안부 공모 ‘마을공동체 정원조성 사업’에 2개 마을 선정

입압면 양항리·수비면 수하리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7일 17시27분  
영양군이 행정안전부가 공모한 ‘2017년 마을공동체 정원조성 사업’에 입암면 양항리와 수비면 수하리 2곳이 최종 선정돼 특별교부세 3억 원을 확보했다고 27일 밝혔다.

마을공동체 정원조성 공모사업은 마을주민의 주도적 참여하에 지역 내 유휴부지를 활용해 이웃과 함께 꽃밭·텃밭 등을 가꾸며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고 지역의 경관 향상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에서 현장평가를 거쳐 높은 점수를 얻은 전국 영양 양항리 등 12개 마을이 최종 선정됐다,

이번 선정으로 영양군은 식생 군락으로 이루어진 산림경관과 반딧불이 생태공원 등의 관광자원을 바탕으로 다양한 전문가들로 구성된 디자인단의 자문을 거쳐 지역여건에 가장 적합한 환경으로 입암면 양향리와 수비면 수하리 마을공동체 정원조성 사업을 추진해나갈 방침이다.

권영택 영양군수는 “이번 사업 선정은 지역주민과 군이 함께 노력한 결과로 마을주민들에 의한 공동체문화 활성화를 일으켜 지속 가능한 마을발전의 토대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기 기자

    • 정형기 기자
  •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