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여성 속옷 상습 절도한 교사 검거

김재원 기자 jw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8일 20시25분  
포항의 한 초등학교 교사가 부산에서 상습적으로 여성 속옷을 훔치다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북부경찰서는 빨랫줄에 걸려 있는 여성 팬티를 상습적으로 훔친 혐의(절도)로 강모(32)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후 4시 10분께 북구 구포동의 한 주택에 침입해 마당에 널어둔 여성 속옷을 훔쳐 가는 등 지난 1월부터 9개월 간 15차례에 걸쳐 빨랫줄에 걸려 있는 여성 속옷 192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 여성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주변 CCTV를 분석해 강씨를 붙잡았다.

포항의 한 초등학교에서 교사로 근무 중인 강씨는 과거 자신이 살았던 구포동에서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

경찰은 강씨가 부산과 포항을 돌며 수 차례에 걸쳐 여성 속옷을 훔친 것으로 보고 여죄를 수사 중이며 강씨의 주거지에서 여성 속옷 743점을 추가로 압수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원 기자

    • 김재원 기자
  • 행정사회부 기자입니다. 포항 북구지역과 검찰, 법원, 해양, 교육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