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우병윤 경북도 경제부지사, 청송서 장보기·민생의견 수렴

원용길 기자 wyg@kyongbuk.com 등록일 2017년09월29일 09시06분  
우병윤 경상북도 경제부지사가 추석을 앞두고 28일 인재개발정책관실, 경북도립대, 경북학숙 직원 30여 명과 함께 청송군 진보시장과 지역 소외계층을 찾아 민생현장을 챙겼다. 사진은 우병윤 경제부지사가 시장에서 물건을 구매하고 있다.
우병윤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 추석을 맞아 28일 오후 2시 30분 인재개발정책관실, 경북도립대, 경북학숙 직원 30여 명과 함께 청송군 진보시장과 관내 소외계층을 찾아 민생현장을 챙겼다.

이번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에는 지역상권을 살리고 서민경제의 활력을 회복하고자 하는 행사의 취지를 살리고 전 공직자들이 솔선수범하여 동참하는 분위기를 조성을 위해 직속기관인 경북도립대학교와 유관기관인 경북학숙 직원들도 자리를 함께 했다.

우 부지사는 진보시장을 찾아 대형 유통업체에 밀려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이용하기 캠페인을 벌인 후 미리 구매한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해 제수용품과 생활용품을 구입했으며, 진보상인회장을 비롯한 시장상인들을 만나 소상공인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또한 다양한 분야의 민생의견 청취를 위해 지역내 장애인가구, 노인가구, 독거노인가구를 직접 방문하여 위문품을 전달하고 고충상담을 하는 등 소통과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우병윤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 “좋은 정책수립은 현장의 목소리를 잘 담아내는 데 달려있다면서 현장의 절실함과 간절함을 반영하여 수요자 맞춤형 정책 수립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용길 기자

    • 원용길 기자
  • 청송·의성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