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수성아트피아 11일부터 열흘간 연극축제

극단 목화·한울림·구리거울, 연극 3편 무대 올려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0월05일 19시51분  
대구 수성아트피아는 공연예술축제 시리즈로 준비한 연극축제를 추석 연휴가 끝난 11일부터 20일까지 10일간 연다.

극단 목화·한울림·구리거울이 연극 3편을 소개한다.

이번 연극축제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극단 목화와 대구를 대표하는 극단 한울림, 극단 구리거울이 참가한다.

먼저 11∼12일 극단 한울림이 ‘호야 내새끼’를 무대에 올린다.

올해 창단 20주년을 맞은 한울림이 2010년 초연 이후 500여 차례 선보여 누적관객 수 4만5천여명을 기록한 작품이다.

지적 장애를 가진 호야와 가족 삶을 담아 장애에 대한 편견을 되돌아보게 한다. 대구 사투리, 흥이 넘치는 호야 모습을 통해 행복감을 전한다.

13∼14일에는 극단 목화가 ‘로미오와 줄리엣’을 공연한다.

동서양 연극 요소를 결합해 셰익스피어 비극을 한국적이면서도 세계적으로 풀어낸다. 분노와 증오가 끊이지 않는 현실에서 공존하는 방법을 이야기한다.

17일∼20일에는 극단 구리거울이 ‘햄릿 : 진실게임’에 관객을 초대한다.

연극평론가로 활동해온 김미정이 각색과 연출을 맡아 고전 속 등장인물을 생생하게 살려내 입체적으로 표현한다.


극단 목화 ‘로미오와 줄리엣’.
극단 구리거울 ‘햄릿 : 진실게임’.
극단 한울림 ‘호야 내새끼’.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