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호산대, 외국인 유학생 고향 요리 경연대회 개최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0월09일 17시21분  
호산대 김재현 부총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제 1회 외국인 유학생 고향요리 경연대회’ 수상자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호산대 제공.
호산대학교(총장 박소경)는 우리 민족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외국인 유학생들을 대상으로 ‘제1회 외국인 유학생 고향요리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유학생들이 각 나라별 고유음식을 소개하고 아울러 유학생들의 친목을 도모하기 위해 호산대 국제교류센터(센터장 김선미 교수) 주관으로 열렸다.

베트남 유학생 52명과 중국유학생 26명 등 78명이 6개 팀으로 나누어 열띤 경합을 벌인 후 참가학생들은 다른 팀의 요리를 시식하며 서로의 우정을 나누었다.

이번 대회에서는 ‘혀 끝으로 만나는 중국’이라는 주제로 출전한 중국팀이 종합우승을, ‘맛 있는 인연’이라는 주제로 참가한 베트남팀이 종합 2위를 각각 차지했다.

중국 유학생 대표인 호텔외식조리과 고관(21·1학년) 씨는 “이번 대회를 통해 베트남 유학생들과 우정을 돈독히 할 수 있어서 좋았다”면서 “외국 유학생들을 배려하는 대학 당국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제1회 외국인 유학생 고향요리 경연대회’에서 고향요리 시식후 학생들의 반응 집계표.호산대 제공.
김재현 호산대 부총장은 “고향요리를 선보이는 유학생들의 열정이 보기 좋았다. 이번 행사를 통해 유학생들이 한국의 추석 명절 문화를 이해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