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덕군,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비 315억원 확보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0월11일 18시01분  
영덕군급수구역현황조감도
영덕군이 환경부 주관 ‘2018년도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대상지로 선정돼 2018년부터 5년간 총사업비 315억 원을 확보했다. 이를 계기로 군은 지방상수도 관로와 운영체계를 대대적으로 개선할 것이라고 밝혔다. 선진 상수도 운영체계가 구축되고 효율적인 물 관리가 이뤄져 주민 삶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선정에는 노후상수관로 비율, 유수율(사용량/공급량), 기대효과, 사업의지, 재정건전성 확보노력 등이 종합적으로 고려됐다. 국고보조율은 기본 50%로 매년 사업평가 결과에 따라 0 ~ 20%의 국비가 추가로 지원된다. 군은 올해 8월 환경부에 경영개선계획서를 제출했으며 평가 결과에 따라 20%의 국비를 추가로 확보할 수 있다. 군은 10억 원 가량의 군예산 절감을 위해 중앙부처, 경북도와 지속적으로 협의 중이다.

영덕군은 사업이 완료되는 2022년까지 노후 상수도관을 교체 및 정비하고 블록시스템과 유지관리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선진 상수도시스템을 구축하면 현재 55.9%인 유수율을 85%까지 끌어올려 연간 240만 t의 누수를 방지하고 획기적으로 예산을 절감할 것으로 보인다. 상수도 취수원 보호, 가뭄에 따른 주민불편 해소, 도로 씽크홀 예방 효과도 기대된다.

이희진 군수는“담당 공무원들이 중앙부처 및 경북도로 발품을 팔아 사업 필요성과 국비 지원을 적극 호소한 끝에 사업대상지 선정이라는 값진 결과를 얻었다. 이 사업으로 상수도 시스템을 선진화하고 주민들에게 양질의 수돗물을 보다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길동 기자

    • 최길동 기자
  • 영덕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