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제16회 경북일보사장기 직장대항 축구대회 성료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등록일 2017년10월15일 21시50분  



제16회 경북일보사장기 직장대항 축구대회가 14일과 15일 이틀간 포항 양덕스포츠타운 축구센터에서 성황리에 열렸습니다.

1부 8개 팀과 2부 12개 팀 등 모두 20개 팀이 출전한 이번 대회는 1부리그와 2부리그로 나누어 경기가 진행됐습니다.

2부 리그 결승전은 장원과 현대제철이 맞붙어 장원이 전통의 강호 현대제철을 꺾고 1대0으로 승리했습니다.

1부리그 결승에서는 포항지방해양수산청과 현대제철이 경기를 펼쳤습니다. 1부 결승인 만큼 양팀은 연장까지 가는 접전 끝에 승리의 향방을 가를수 있었습니다.

현대제철이 포항지방해양수산청의 자책골로 먼저 선취점을 얻어내며 분위기를 이끕니다. 하지만 포항지방해양수산청의 손창국 선수가 동점골을 넣으며 분위기를 반전 시킵니다.

연장까지 이어진 경기, 팽팽하게 맞붙던 양팀은 현대제철의 박경훈 선수가 찬 공이 골망을 흔들며 최종 스코어 2대1로 우승기를 차지 했습니다.
현대제철은 2부 준우승과 1부 우승이라는 쾌거를 이뤘습니다.

김동규/ 현대제철 감독
경북일보사장기 대회에서 많은 연습 끝에 좋은 성적을 내서 참 기쁘고 좋습니다. (현대제철) 선수들 모두 수고했고 오늘 하루 재미있는 시간 즐겼으면 좋겠습니다.

깊어가는 가을 개인의 건강은 물론 직장내 동료들간 화합과 우의를 다질수 있었던 경북일보사장기 직장대항 축구대회는 내년을 기약하게 됐습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국 기자

    • 김용국 기자
  •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