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성군, 서울 롯데호텔 ‘스포노믹스 포럼’ 성황

기조강연 김주수 의성군수 "스포노믹스 선도모델 자리잡을 것"

원용길 기자 wyg@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1월08일 18시07분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8일 서울 을지로 롯데호텔에서 신경제의 패러다임으로 강조되는 스포츠를 주제로‘2017 스포노믹스 포럼’이 개최됐다.

문화체육관광부, 2018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가 개최하는 이번 포럼은 스포츠(Sports)와 경제(Economics)의 합성어인 ‘스포노믹스(Sponomics)’로 한국 경제와 지역 경제를 살리는 방향을 모색한다.

‘ICT 올림픽’이라 불리는 2018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개최된 이 날 포럼에는 김주수 군수(의성군)가 ‘지역 활력 스포츠산업에서 찾는다’는 주제로 기조강연자로 나섰다.

이날 기조강연자로 참석한 김주수 군수(의성군)는 ‘지역 활력 스포츠산업에서 찾는다’는 주제로 최근 스포노믹스로 지역경제성장의 물꼬를 튼 의성군의 변화를 알렸다.

특히, 의성군은 지역자산이라 할 수 있는 의성컬링센터를 적극 활용하여 국내 컬링 인프라를 성공적으로 구축하고 세계적 수준의 국가대표 컬링선수를 육성했다. 80년대 황금기를 누렸던 민속씨름도 의성군의 또 다른 자랑거리로, 지역축제와 씨름대회를 융합해 전통시장과 같은 지역상권 활성화에도 앞장섰다.

최근에는 군 최초로 지역 스포츠클럽 사업자로 발돋움하여 지역의 문화 스포츠 수요에 대응하고 스포츠를 매개로 지역 커뮤니티를 활성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주수 군수는 이날 기조강연에서 “재정자립도와 지역경제가 낮은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청정산업인 스포츠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가 중요하며, 의성군도 지역인프라 및 자산과 스포츠산업을 융·복합하여 스포노믹스의 선도모델로 자리 잡을 것”이라 밝혔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용길 기자

    • 원용길 기자
  • 청송·의성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