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호산대, 전통시장 활성화에 두팔 걷은 학생들

어깨동무 프로젝트 성과 눈길···특산품 개발·건강 서비스 펼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1월20일 18시05분  
호산대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어깨동무 프로젝트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호산대 제공.
호산대학(총장 박소경)이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어깨동무 프로젝트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 있어 관심을 받고 있다.

호산대는 지난 4월 중소기업청이 지원하는 전통시장-대학협력 사업에 선정돼 경산공설시장(이사장 한도근)과 협력, ‘어깨동무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다.

이 사업에서 호산대 호텔외식조리과는 지역의 특산물인 대추를 이용하여 대추쿠키와 대추팥빵을 개발, 정우석 교수가 이끄는 카빙팀은 지역의 과일을 이용해 한일과일세트와 웰빙음료수 등을 개발해 호평을 받았다.

호산대는 경산공설시장 상인회에서 주최한 ‘2017 코리아 세일 페스타 전통시장 가을축제’ 기간 중 행사의 일환으로 펼쳐진 ‘버스킹 뮤지컬 갈라쇼’에서 연기과 학과장 박문희 교수의 연출로 멋진 공연을 펼쳐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공연에는 호산대 연기과 학생 22명이 출연해 댄싱퀸과 셀러브레이트 댄스를 선보인 후 Seasons of love와 민중의 노래 및 트로트메들리로 축제의 분위기를 한층 더 고조시켰다.

또 호산대 간호학과와 물리치료과가 합동으로 운영하고 있는 건강증진센터에서는 경산공설시장을 찾은 어르신들을 위해 혈당검사와 신체기능증진 프로그램 서비스를 제공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김재현 어깨동무 프로젝트 사업 추진단장(부총장)은 “전통시장 활성화는 지역 경제의 버팀목이 된다. 호산대가 보유하고 있는 인적, 물적 인프라를 이용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호산대는 경산 특산물을 이용한 웰빙간식 포장체를 발명하여, 현재 지식재산권인 실용신안 출원 중에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섭 기자

    • 김윤섭 기자
  • 경산, 청도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