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도·도교육청 추경예산안 심사

18일부터 이틀간···20일 최종 확정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7년12월17일 19시41분  
경북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경북도지사와 도교육감이 제출한 2017년도 제3회 추가경정 세입·세출예산안을 18, 19일 이틀간 심사한다.

심사 첫날 경북도 소관 실국별 예산안을 심사하고, 19일에는 도교육청 소관 예산안 심사 후 계수조정과 토론을 거쳐 의결을 하게 된다. 예결특위 심사를 거친 예산안은 오는 20일 제4차 본회의에 상정돼 최종 확정된다.

이번 추가경정 예산안의 규모는 경상북도가 7조9천530억원으로 기정예산 보다 170억원(0.2%) 증가했으며, 이 중 일반회계는 7조2천141억원으로 기정예산 보다 161억원(0.2%), 특별회계는 7천390억원으로 8억원(0.1%) 증가했다.

도교육청 소관 추경예산안의 규모는 4조5천583억원으로 기정예산 보다 541억원(1.2%)이 증가했다.

한창화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위원장은 “추경 가용재원의 규모가 예년에 비해 크게 적어 새로운 사업을 추진하거나 큰 변화를 기대하기에는 어렵지만 심도있는 심사로 이번 추경예산이 재난재해 피해복구 등 현안 문제 해소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