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문화재단, 이색적인 랜드마크 버스베이 '눈길'

포항문화예술회관 앞 버스정류장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1월11일 16시50분  
포항문화예술회관 앞 버스정류장 버스베이
포항문화재단이 최근 포항문화예술회관 앞 버스정류장에 재단을 상징하는 이색적인 랜드마크인 버스베이를 설치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 버스베이는 문화재단이 만들어지면서 재단을 홍보할 랜드마크 제작을 위해 전 직원이 고심을 거듭한 끝에 적은 예산으로 산뜻한 효과를 볼 수 있는 버스정류장을 선택했다. 이는 포항문화재단 출범을 대내외에 알리고 지역을 대표하는 문화디자이너로서 역할을 확고히 하겠다는 의지를 담아 심혈을 기울여 제작 설치했다

문화예술회관은 포항의 여러 문화시설 중 지역을 대표하는 문화공간으로 많은 공연 및 행사 참여자들이 집중되며 동해안 일출명소를 가는 길목이라 시민뿐 아니라 관광객들에게도 특별한 볼거리를 선사하고 품격있는 도시이미지 제고에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포항문화재단의 상징인 버스정류장은 공연장 내부의 붉은 무대커튼을 형상화하여 제작·설치하였으며 조형물 외부를 투명유리로 제작 설치해 안과 밖에서 동시에 공연장 느낌을 맛볼 수 있다.

또한, 정류장 상단의 ‘포항문화재단’은 은은한 조명을 설치하여 따뜻함을 느끼도록 하였으며 포항이 일출의 본고장을 알리기 위해 해오름 형상을 모티브로 디자인한 조명을 설치해 표출했다.

이번 버스정류장을 활용한 포항문화재단 랜드마크 제작은 적은 비용으로 기존의 버스정류장 기능을 탑재한 참신하고 창의적인 시도라고 할 수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일 기자

    • 곽성일 기자
  •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