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4차 산업혁명 대비‘ 對美 IT·첨단 메디컬 투자 유치 총력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1월11일 20시54분  
이인선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이 지난 8일부터 미국 오펠라이카 시청 등으 방문해 현지 외국 제조업체들과 투자유치활동을 펼치고 있다.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8일 미국 조지아주와 앨라바마주 지역의 자동차부품, 제약기업을 대상으로 투자유치를 진행하고 오펠라이카 시청과 미국 최대 건강기능성 제품 생산업체인 P사를 방문해 투자상담을 추진했다.

P사는 일본 오츠카와 합병 후 세계적인 기능성식품회사로 큰 매출을 올리고 있고 해외투자를 검토하고 있는 업체로 한국 방문을 약속했다.

같은 날 앞서 기아자동차 미국법인 공장(KMMG)과 아진산업 미국법인(AJIN USA) 방문을 통한 미국 현지 자동차 부품회사들과 대구·경북지역 자동차 부품회사들의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업무협의도 추진했다.

특히, 미국 정부는 최근 법인세가 35%에서 21%로 인하되면서 수익금을 재투자비용으로 사용하는 미국 현지 우수 기업들을 대상으로 면담을 진행해 실질적인 투자유치가 가능하도록 총력을 기울였다.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이인선 청장은 “미국 애틀랜타, 앨라바마의 글로벌 기업유치를 통해 정보기술(IT) 융합, 첨단 기계 부품, 첨단 메디컬 등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미래 먹거리를 지역에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동 기자

    • 이기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