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관용 경북지사, 필리핀 대통령과 경제협력 확대 논의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1월14일 15시51분  
필리핀을 공식 방문 중인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지난 12일 다바오에서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과 만나 악수를 나누고 있다.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지역과 교류 확대를 위해 필리핀을 공식 방문 중인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지난 12일 다바오에서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과 경제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김관용 도지사는 두테르테 대통령과 만난 자리에서 “필리핀은 한국전쟁 때 참전하고 어려울 때 경제지원을 한 보은의 나라”라며 “2013년부터 경북도는 새마을운동을 통한 가난 극복 경험을 필리핀과 나누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두 나라 간 지속가능한 경제성장을 위해 문화, 관광, 화장품 등 신성장산업 분야(화장품, IT, 전자의료기기 등)에서 협력을 강화하자”고 말했다.

이에 두테르테 대통령은 “민선 6선이라는 풍부한 현장 경험과 제6대 전국시도지사협의회장으로 역임 중인 김관용 도지사를 만나 기쁘고, 앞으로 풍부한 현장 경험을 필리핀과 나누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어진 면담에서 지방 정부를 중심으로 하는 경제협력 방안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해 논의했다.

경북도는 관계자는 “김관용 도지사와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은 지방 정부를 중심으로 한 경제협력 강화는 물론 두 나라 간 소통 강화를 위해 다양한 문화교류 확대에 대해서도 공감을 표했다”고 설명했다.

김관용 도지사는 지난 11일부터 필리핀을 공식 방문, 판탈레온 알바레즈 하원의장과의 간담회를 시작으로 14일 북수리가오주 우호교류협정 체결에 이어 15일 필리핀 세계한인무역협회 업무협약 등 4박 6일의 바쁜 일정을 소화한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