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항~영덕간 동해선 철도 개통준비 완료

25일 개통식 예정…34분 소요·자유석에 요금 2600원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1월16일 15시56분  
철도시설공단은 포항영덕간동해선철도 개통 전 최종점검에 나섰다.
포항~영덕 동해선 철도가 25일 개통 예정이다.

토목‘노반·궤도’, 건축공사 등 모든 공정이 마무리됐고 지난 12월 영업 시운전도 마쳤다. 철도시설공단과 국토교통부는 오는 25일 개통식을 열고 다음날 26일 개통하는 것을 검토 중이다.

당 초 지난해 12월 개통할 예정이었으나 포항지역에 지진이 발생하면서 구조물 안전을 면밀히 점검하기 위해 개통을 연기했다.

열차는 상행 방면 ‘영덕→포항’ 하루 7회, 하행 방면 ‘포항→영덕’ 하루 7회 운행할 계획이다. 포항발 첫 열차는 오전 7시 58분, 마지막 열차는 오후 7시 30분에 출발하고 영덕발 첫 열차는 오전 8시 52분, 마지막 열차는 오후 8시 50분에 출발할 예정이다. 전체 구간 운행 시간은 34분이 소요되며, 월포역, 장사역, 강구역에 정차한다.

열차의 전 좌석은 자유석이며 요금은 2600원이다.

경로자 30%, 장애인 30~50%, 어린이 50%, 국가유공자는 50% 할인된다. 주중 열차 이용고객은 정기승차권을 이용하면 45~60%를 할인받는다. 특히 포항역에서 KTX와 일반열차(새마을, 무궁화)로 환승할 경우 영덕~포항 구간 요금의 30%가 할인된다.

군 관계자는 “한국철도공사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지역주민과 관광객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며 “동해선 철도 개통으로 지역경제가 한층 더 도약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포항∼삼척 간 전체 166.3㎞ 구간은 2020년 개통할 예정이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길동 기자

    • 최길동 기자
  • 영덕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