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상]포항 영일만항, 냉동·냉장화물컨테이너 첫 입항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등록일 2018년02월05일 20시41분  



포항 영일만항에 2009년 개항 이후 첫 냉동화물 컨테이너가 입항했습니다.

5일 첫 입항한 냉동화물은 ㈜포항국제물류센터 냉동창고가 중국 청도항에서 칭따오 보란그룹을 통해 수입한 양파 240t(12TEU)으로 냉동·냉장창고에 보관 후 전국 농산물시장 등으로 판매될 예정입니다.

포항시와 ㈜포항국제물류센터 냉동창고는 이번 첫 화물 입항을 시작으로 다양한 농·수·축산물 화물의 시험 가동을 거쳐 오는 3월 13일부터 개장·운영에 들어갈 계획입니다.

이날 냉동컨테이너 첫 입항에는 이강덕 포항시장, 전성곤 ㈜포항국제물류 센터 냉동창고 대표, 이상우 포항영일신항만(주) 대표, 김순화 중국 칭따오보란그룹 대표를 비롯해 국내외 냉동·냉장 화물 유통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해 포항영일만항 냉동화물컨테이너 첫 입항을 환영했습니다.

㈜포항국제물류센터 냉동창고는 150억원의 민간자본이 투자돼 9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1월 11일 4만9086㎡의 대지에 연면적 1만6547㎡ 규모로 보관능력 1만3000t 냉동창고 1동과 일반화물 창고 1동으로 준공됐다.

냉동창고 준공을 계기로 연간 1만TEU의 신선식품이 영일만항을 통해 수·출입돼 물동량 증대와 화물 다변화에 기여하고 지역 농수축산물 수출에도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국 기자

    • 김용국 기자
  •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