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자연이 만든 경이로운 풍경’ 사진전 개최

오는 8일부터 4월 1일까지

박문산 기자 parkms@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2월06일 11시15분  

토함산의 저녁노을(경북 경주).jpeg
▲ 경주 토함산의 저녁노을.
국립백두대간수목원(봉화군 춘양면 서벽리)은 8일부터 4월 1일까지 ‘자연이 만든 경이로운 풍경’이라는 주제로 사진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사진을 통해 자연에 대한 가치와 소중함을 알리는데 앞장서고 있는 ‘사진쟁이 놀이터(사놀)’ 동호회 작품인 ‘소수서원의 봄’, ‘토함산의 저녁노을’, ‘대둔산의 가을’ 등 우리나라 전국의 산림, 나무 등을 소재로 한 풍경 작품 30점을 선보인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 박기남 기획운영본부장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우리나라 자연의 아름다움과 소중함이 널리 알려지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자연의 중요성에 대해 공감할 수 있는 주제의 작품사진전을 개최해 산림생물자원 보전의 중요성과 가치를 국민에게 널리 알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백두대간 자생식물과 우리나라 희귀·특산 식물, 그리고 고산식물을 수집·증식해 보전하고 이를 전시, 교육하기 위해 조성됐으며 기후변화와 생물다양성 협약에 적극 대응해 국가의 생물주권을 강화하는 중추적 역할과 지역사회의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조성된 수목원이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세계 유일의 야생 식물 종자저장시설인 시드볼트(Seed Vault)를 비롯한 연구시설과 27개의 다양한 주제원 등으로 구성돼 있다.

8월의 솔밭(경북 상주).jpeg
▲ 8월의 솔밭(경북 상주).
구절초 향기(경북 상주).jpeg
▲ 구절초 향기(경북 상주)
소수서원의 봄(경북 영주).jpeg
▲ 소수서원의 봄(경북 영주)
▲ 호수의 아침
백두대간수목원 풍경사진전 포스터
대둔산의 가을, 백두대간수목원 풍경사진전 전시작품
마이산의 노을
황매산의 봄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문산 기자

    • 박문산 기자
  • 봉화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