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선린대, 인성·전문성 겸비 전문 간호사 배출

국가고시 합격자 250명 배출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2월19일 17시49분  
선린대 간호학부가 제58회 간호사 국가고시에서 253명 중 250명의 합격자를 배출, 98.8%의 합격률을 기록했다.
선린대학교(총장 변효철)는 지난 14일 발표된 2018년 ‘제 58회 간호사 국가고시’에서 253명 중 250명의 합격자를 배출 98.8%의 합격률을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국가고시 간호학부 간호사 합격률은 전국 평균 합격률 96.1%를 웃도는 것으로 전국 최고 수준의 합격률 및 합격자수를 기록했다.

선린대 간호학부는 2015년 한국간호교육평가원(교육부 지정)에서 실시한 간호학사 학위과정(4년) 프로그램에 대한 간호교육인증평가에서 최우수등급인 ‘5년 인증’을 획득해 지역의 명실상부한 간호교육 명문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인성과 전문성을 겸비한 창의적이고 미래지향적인 간호사를 양성하고 있다.

간호학부장 김복랑 교수는 “높은 합격률을 유지하게 된 것은 학생들 스스로가 국가고시 준비를 열심히 한 것 뿐만 아니라 교수님들의 국가고시특강, 자율학습지도·상담 등의 결과”라며 “간호학부 졸업생들은 전국 각지의 유수한 병원에서 전문직 간호사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봉사할 것이며, 전국적으로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확대 실시하는 시점에 급변하는 간호현장에서 일익을 담당할 것”이라고 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석호 기자

    • 손석호 기자
  •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