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부, 경원선 복구공사 재개 검토

조명균 장관, 국회법사위서 밝혀

김정모 기자 kj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2월20일 20시10분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2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
정부가 20일 경원선 복구공사 재개를 검토하고 있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 전체회의에서 “앞으로 경원선을 우리측 지역까지 복구하는 것은 공사만하면 되는 단계다. 비무장지대여서 국방부, 환경부, 국토부 협의가 필요한데 관련 부처들과 긴밀히 협의사항을 파악해 보니 공사에 문제가 없다”며 “경원선 복구공사를 올해 재개해 마무리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동계올림픽이 끝나면 훈련을 재개할 것이냐’는 질문에는 “한미군사훈련에 반대할 생각이 없다”며 “한미군사 당국 간에 군사훈련을 재개하는 방향으로 협의 중인 것으로 안다”고 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