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덕군·K-water, 노후상수도 현대화사업 본격 착수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2월22일 13시57분  
▲ 영덕군과 K-water는 21일 영덕 상수도 현대화사업소 개소식을 하고 있다.
영덕군과 K-water는 21일 ‘영덕 상수도 현대화사업소’를 개소하며 영덕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상수도 현대화사업은 2022년까지 사업구역 내 유수율을 55.9%에서 85%까지 끌어올려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국비 포함 총사업비 315억 원을 투입하며 전문기관인 K-water가 위탁받아 관망도 전산화, 블록시스템 및 유지관리시스템 구축, 노후 수도관망 정비 등을 추진한다.

사업이 완료되면 지방상수도 유지·관리비용과 수돗물 생산비용이 크게 절감돼 시설개선에 재투자하는 선순환 구조가 정착될 전망이다. 또한 주민 삶의 질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좋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하성찬 영덕부군수는 “K-water에서 그간 축적한 수도분야 노하우와 전문기술을 활용해 누수로 인한 경제적 손실을 없애고 주민불편을 최소화하는 데 최선을 다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동안 영덕군은 수도관 노후로 누수가 많고 요금 현실화율(37.0%)이 낮아 시설개량 및 유지보수가 어려웠다. 그러나 정부지원사업인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에 선정돼 지난 1월 25일 K-water와 영덕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위·수탁 협약을 체결하고 이날 수자원공사 영덕 상수도 현대화사업소를 개소하게 됐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길동 기자

    • 최길동 기자
  • 영덕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