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성 컬링, 대한민국 넘어 세계를 감동시켰다

아시아 첫 올림픽 은메달 획득···평창 최고 스타 등극
‘영미 단어 설명서’ 등 각종 유행어·패러디 연일 화제
외신들 앞다퉈 보도···‘팀킴’ 고향 의성까지 관심 집중

원용길·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2월25일 20시06분  
▲ 25일 강원도 강릉 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올림픽 컬링 여자 결승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한국 컬링 대표팀이 시상대에 올라 손인사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은정, 김경애, 김선영, 김영미, 김초희. 연합

경북체육회 소속 의성 출신의 여자 컬링 대표팀이 값진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은정 스킵(주장)이 이끄는 여자 컬링 대표팀은 25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결승전에서 스웨덴에 3-8로 패했다.

아쉬움은 있지만 아시아 최초의 컬링 은메달로 더구나 두 번째 올림픽 출전 만에 이룬 대단한 성적을 거두면서 일요일 아침 경기를 지켜 보는 국민에게 감동의 드라마를 선사하면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최대 히트상품이 됐다.

예선에서 1위(8승 1패)로 한국 컬링 사상 첫 4강에 올랐고, 준결승에서 아시아의 강호 일본을 연장 접전 끝에 꺾으면서 온 국민을 울렸다.

컬링 여자대표팀은 25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결승 스웨덴과 경기에서 3-8로 패해 무릎을 꿇었지만, 그들이 보여준 땀과 눈물은 큰 여운을 남겼다.

방과 후 특기 활동으로 시작한 김영미와 영미 친구 김은정, 영미에게 물건을 전해 주러 컬링장에 왔다가 얼떨결에 컬링을 하게 된 영미 동생 김경애, 영미 동생을 따라 컬링에 뛰어든 영미 동생 친구 김선영, 나중에 합류한 영미 동료 김초희 등 그들은 사실 한국 컬링은 불모지라고도 볼 수 있는 척박한 환경에서 성장했다.

선수들의 성이 모두 김 씨라 ‘팀 킴’으로 불리는 여자 대표팀은 이번 올림픽에서 경기가 열릴수록 성적과 함께 유행어와 별명, 패러디를 만들어 지는 등 인기도 치 솟았다.


주장인 스킵 김은정이 스톤을 던진 뒤 스위핑 방향과 속도를 지시하면서 외치는 ‘영미’는 국민 유행어가 됐고 억양과 톤에 따른 ‘영미 단어 설명서’까지 나왔다.

무표정한 얼굴로 경기에 임하는 김은정에게는 1990년대 인기 만화 슬램덩크의 안경 선배 권준호와 닮았다는 이유에서다. ‘안경 선배’라는 별명도 붙었다. 심지어 경기 도중 무표정한 모습으로 바나나를 먹는 모습도 화제가 됐다.

스킵 김은정을 비롯한 김선영, 김영미, 김경애가 모두 의성여고 동문이고 후보 김초희도 경기도에서 의성으로 옮겨 ‘의성’이 자연스럽게 부각됐다.

팬들과 언론은 의성지역 특산물인 마늘에서 착안해 여자 컬링 대표팀을 ‘마늘 소녀들’이라고 불렀고 외신도 ‘Garlic girls(갈릭 걸스)’라 불렸다.

영국 일간지 가디언은 21일 “요구르트, 팬케이크, 스테이크, 쿠키, 써니가 모인 갈릭걸스가 동계올림픽에서 눈부신 활약을 펼치고 있다. 5명의 여성들은 마늘이 특산물인 고향에서 자랐다”고 보도했다.

일본 스포츠호치는 “마늘이 특산지인 경북 의성에서 온 이들은 ‘마늘의 딸’이라는 애칭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특히 한국 컬링팀의 대표 김은정은 안경이 트레이드 마크다”고 언급했다.

전 세계적 관심은 이미 열풍을 넘어 신드롬로 이어지면서 선수들의 고향인 의성군도 대박을 터트렸다.

힘든 훈련 과정을 의성 마늘 치킨을 먹으면서 이겨냈다는 후문이 알려지면서 의성 특산물인 마늘로 만든 제품의 매출이 껑충 늘어났으며, 의성군도 세계적 킬링 중심지로 만들었다.

의성군은 컬링대표팀 선수들이 해단식을 마치고 고향에 돌아오면 카퍼레이드 등 대규모 환영행사를 열어 의성의 딸들을 맞을 계획이다.

주부 정경이(37·안동시 용상동)씨는 “지금까지 킬링이라는 종목이 있는지도 몰랐지만 이번 올림픽에서 여자 선수단이 경기를 하는 모습을 보고 광팬이 됐다”며 “더군다나 여자 선수단이 우리 지역인 의성 출신이라는 사실에 너무나 자랑스럽고 대견하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기 기자

    • 정형기 기자
  •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