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상주 상무축구단, 2018시즌 유니폼 공개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3월04일 21시07분  
상주 상무프로축구단이 2018시즌 출발을 앞두고 새 유니폼인 ‘REAL SOLDIER’ 시즌 4를 공개했다. 선수들이 새유니폼을 입고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상주상무 제공.
상주 상무프로축구단(대표이사 백만흠)이 2018시즌 출발을 앞두고 새 유니폼인 ‘REAL SOLDIER’ 시즌 4를 공개했다.

구단 공식 용품 후원사인 핀타코리아(대표이사 신부동)와 손잡고 출시된 이번 2018시즌 유니폼은 상주시의 시화인 장미의 붉은색을 바탕으로 승리에 대한 갈망을 표출하고 국군체육부대(상무)의 상징색인 검정색을 브이넥 카라와 바지에 넣어 강인함을 강조하고 있다.

또 원정 유니폼에는 기존에 유지했던 밀리터리 무늬를 빼고 구단의 상징인 흰색과 붉은색의 조화로 심플한 디자인 속에 부드러움과 강렬한 열정이 균형 있게 잘 배합하는 이색적인 변화를 시도했다.

핀타코리아 측은 “2018시즌 유니폼은 LUPO PINTA의 자체 개발 원단인 ‘에어로쿨 싱글스판’으로 중량 yd당 180g의 초경량으로 제작됐으며 쿨온사 흡습속건(빠른 땀 흡수와 빠른 건조 기능)과 방오(오물 등에 의한 훼손 방지) 등의 기능을 갖춰 선수들의 경기력을 최대한 높일 수 있도록 하는데 초점을 맞췄다”고 밝혔다.

상주 상무의 간판 공격수인 주민규 선수는 “개인적으로 선호하는 밀리터리 무늬에 초경량이라는 점이 무엇보다 마음에 들고 디자인과 기능적인 면 모두가 선수들 사이에서 호응도가 높다”며 “많은 팬들이 유니폼 구매를 통해 경기장에서 한 마음으로 한 뜻으로 선수들과 함께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상주 상무는 ‘수사불패’ 정신이 깃든 새로운 2018년도 유니폼을 입고 지난 4일 창원축구센터에서 K리그 1로 승격한 경남 FC와 KEB 하나은행 K리그 2018 첫 경기를 소화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대 기자

    • 김성대 기자
  • 상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