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금오공대, 우수 창업 아이디어 지원 ‘결실’

블루웨일 대표 한승욱 학생,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수상···"특강·멘토링 등 지원 밑바탕"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3월05일 17시49분  
금오공과대학교 한승욱(기계공학과·3년) 학생이 청년층의 창업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로 ‘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을 수상했다.
금오공과대학교 한승욱(기계공학과·3년) 학생이 청년층의 창업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로 ‘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이번 수상은 ‘제7기 청년창업사관학교 졸업식’에서 최우수 졸업자에게 주어졌으며, 전국의 415명 졸업자 가운데 6명이 선정됐다.

2016년 학생 신분으로 창업을 시작한 한승욱 학생은 현재 수중 장비 등을 제작하는 블루웨일 대표로 있다.

지난해 중소기업진흥공단(대구경북연수원)에서 운영하는 ‘대구경북 청년창업사관학교’에 입주, ‘특수부대용 수중 추진기’시제품 제작을 통해 2017 국방과학기술대제전(국방벤처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 은상을 수상하는 등 두각을 나타냈다.

한승욱 학생은 “창업 초기 금오공대 LINC+사업단과 창업원에서 제공하는 창업 공간, 창업 특강, 멘토링, 융합형 캡스톤 디자인 등 다양한 지원을 바탕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기술 개발을 통해 지역 사회에 기여하는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블루웨일은 금오공대 재학생 및 졸업생의 취업 유치를 통해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한 바 있다.

송광섭 금오공대 창업원장은 “우수한 아이디어를 보유한 학생 창업자를 발굴해 창업 분위기 확산에 기여하겠다”며, “일자리 창출과 먹거리 개발이라는 선순환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철민 기자

    • 하철민 기자
  •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