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양군-베트남 화방군, 우호증진 국제 자매결연 체결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3월07일 17시46분  
▲ 영양군과 베트남 화방군은 7일 국제 자매결연울 체결했다.
영양군은 7일 국제우호 교류(MOU)를 추진해 온 베트남 화방군과의 교류 추진성과를 바탕으로 농업, 문화, 관광 등 공동 발전과 양 도시간의 우호증진과 교류 확대를 위한 국제 자매결연을 체결하였다.

이번 국제 자매결연 체결은 그간 진행해오던 농업 분야 인적교류를 바탕으로 베트남 화방군에서 권영택 영양군수를 비롯한 쩐 반 쯔엉 화방군수와 당 트엉 인민위원회 의장이 참석했다.

화방군은 베트남 남중부 해안지역에 위치한 인구 12여만 명의 도시로 산림 자원과 노동력이 매우 풍부한 곳으로 주 소득원은 임업이다.

이번 자매결연 협약서에 따라 양 자치단체는 우수한 전통문화를 전파하고 친선관계를 돈독히 해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한 농업 관련 인적 교류 확대, 청소년, 문화, 관광 등 분야별 교류와 협력방안에 대해 다양한 아이디어와 정보를 교환한다.

영양군에서는 우수 농산물 및 농업기술을 소개함으로써 농산물 수출 및 농업기술지원 등 해외농업의 새로운 활로가 개척될 것으로 예상되며, 향후 지역 내 농가의 노동력 부족 현상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밖에 영양군에 거주중인 베트남 이주여성의 인권신장을 위한 다문화가족 인권 교육과 한국의 전통문화 이해를 위한 사랑의 전통혼례식 등 베트남 이주여성의 성공적인 한국 생활 정착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하기로 약속했다.

권영택 영양군수와 쩐 반 쯔엉 화방군수는 “영양군과 화방군의 지속적인 교류협력이 한국·베트남 양 국가 간 교류를 한층 더 활성화하는 견인차 역할이 되기를 바라며, 농업 관련 인적 교류 확대 및 문화·관광·청소년 등 분야별 교류를 통해 두 도시가 같이 발전하는 기회를 계속 이어가자”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기 기자

    • 정형기 기자
  •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