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속보] 영덕군청 사무관 실종 93일만에 숨진 채 발견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3월23일 14시37분  
영덕경찰서
영덕군청 5급 공무원 A(56)씨가 실종된 지 93일 만에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3일 영덕경찰서에 따르면 오전 7시 20분께 영덕읍 천전리 무릉도원교 맞은편 등산로에서 400m여 떨어진 곳 나무에 목을 맨 상태로 숨진 것을 한 주민이 칡을 캐려 왔다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숨진 A씨는 지난해 12월 20일 오전 7시께 집을 나간 뒤 실종됐다. 그는 뇌물공여 혐의로 11월에 경찰 조사를 받은 바 있다.

당시 경찰과 소방당국은 A씨가 집을 나와 한 야산으로 가는 모습이 찍힌 폐쇄회로(CC)TV를 확보하고 인근 야산과 계곡을 수색했으나 찾지 못했다.

한편 경찰은 숨진 A씨를 영덕 아산병원 영안실에 안치했으며 지문감식과 필요에 따라 부검도 할 것으로 보인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길동 기자

    • 최길동 기자
  • 영덕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