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령군 개진면 대나무 숲 불 야산으로 번져

권오항 기자 ko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4월03일 22시44분  
3일 오후 3시 40분께 고령군 개진면 구곡1리 한 야산에서 군 공무원 등이 산불진화와 함께 잔불을 정리하고 있다.
3일 오후 2시께 고령군 개진면 구곡1리 대나무 숲에서 난 불이 인근 야산으로 번져 산림 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불은 약 2시간여만인 오후 4시께 진화됐으며, 소나무와 잡목 등을 태웠지만, 다행히 민가 피해는 없었다.

산림 당국은 소방헬기와 소방차 10대, 소방관과 군청공무원 등 200여 명을 투입했으나 바람이 세게 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고령군은 불이 난 대나무 숲이 민가와 접해있어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주민들을 긴급 대피시켰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구곡1리 한 가정집에서 쓰레기를 소각하다 바람을 타고 대나무 숲으로 불길이 번진 것으로 보고 자세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항 기자

    • 권오항 기자
  • 고령, 성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