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령 전국우륵가야금경연대회 성료…대상 박정미씨

권오항 기자 koh@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4월08일 16시35분  
▲ 6~7일 대가야문화누리 우륵홀에서 열린 제27회 고령 전국우륵가야금경연대회에서 대통령상인 우륵대상을 차지한 박정미씨(오른쪽)가 곽용환 고령군수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고령군제공
가야금을 창제한 악성 우륵의 고장인 고령군에서 지난 6~7일 이틀간 열린 제27회 고령 전국우륵가야금경연대회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전국 221개 팀이 참가한 이번 가야금경연대회는 대회 최고의 대상인 대통령상 우륵대상에 박정미(서울 중랑구)씨가 차지했다.

초·중·고등학교, 대학·일반부 등 5개부로 나눠 기악과 병창부문으로 진행된 이번 대회는 대가야문화누리의 뛰어난 시설과 일사불란한 운영에 대해 참가 관계자로부터 극찬을 받으며 전국 최고의 가야금경연대회로 평가받았다.

한편 지난해에 이어 대학부문 대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수상자에게는 김동환 가야금명장이 직접 제작한 가야금 1대를 수여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항 기자

    • 권오항 기자
  • 고령, 성주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