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 수성대 한동록 학생, 드론레이싱 국가대표 선발

배준수 기자 baepro@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4월16일 18시10분  
▲ 수성대 드론기계과 문윤배 교수가 드론레이싱 국가대표에 선발된 한동록군(오른쪽)을 격려하고 있다.
대구 수성대학교 드론기계과 한동록(18) 군이 드론레이싱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16일 수성대에 따르면, 한 군은 지난 14일 서울 한강 드론공원에서 70명이 출전한 가운데 열린 ‘2018 대한민국 드론레이싱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4위로 입상, 드론레이싱 국가대표로 뽑혔다. 국가대표로 뽑힌 5명 중 전문대 재학생은 한 군이 유일하다.

한군은 11월 중국 심천에서 열리는 ‘2018 국제한공연맹(FAI) 세계드론레이싱챔피언십’ 국가대표로 출전해 세계 각국 대표선수들과 우승을 다툰다.

한 군은 드론레이싱에 입문한지 2년도 채 되지 않은 짧은 경력에도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대구에는 드론레이싱 훈련공간이 마련돼 있지 않아 주말마다 드론레이싱 전용 훈련장이 있는 포항 집으로 내려가 실전연습을 하는 ‘주말 훈련’으로 이번 성과를 이뤄냈다.

한 군은 “고교 2학년 때 드론을 처음 접하고, 드론 레이싱대회에 꾸준히 참여했다”며 “경력이 짧아 이번 대회도 큰 기대를 걸지 않고 참가했는데 의외의 성적을 올렸다”고 소감을 말했다.

드론레이싱은 대회마다 다양하게 설계된 코스와 각종 장애물이 설치된 트랙을 짧은 시간에 통과하는 기록경기로, 뛰어난 드론 조종술은 물론 대회 현장 적응 능력과 순간 대응 능력이 선수들에게 요구되는 종목이다.

문윤배 드론기계과 교는 “드론레이싱은 순간 속도 150~160㎞ 이상으로 움직이며 3~4분 안에 승부를 보기 때문에 대단한 집중력이 요구되는 경기인데 한 군이 경력은 짧지만 집중력이 대단한 것 같다”며 “세계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준수 기자

    • 배준수 기자
  • 법조, 경찰, 대학, 유통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