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도로공사 "졸릴 땐 '졸방여신' 따라하세요"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5월14일 15시50분  
졸방여신 포스터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가 고속도로 졸음운전 예방을 위해 치어리더 박기량 씨가 출연하는 ‘졸방여신’ 영상을 제작했다. ▶영상 보기

졸방여신은 ‘졸음운전 방지운동을 여러분과 함께 신나게’의 줄임말로 영상은 14일부터 전국 196개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상영된다.

도로공사에 따르면 최근 5년간 고속도로에서 졸음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 평균 건수는 423건, 사망자 76명으로 치사율(18%)은 일반사고 치사율(8%)보다 2배 이상 높다.

졸방여신은 국립 교통 재활병원과 함께 졸음운전 방지에 실질적으로 효과가 있는 동작들을 선정해 누구나 쉽게 따라 할 수 있게 제작됐다.

인터넷 포털 검색창에 ‘졸방여신’을 검색하면 손·발 마주치기, 양발 교차해서 뛰기, 어깨 펴고 손뼉 치며 뛰기 등 3편의 영상을 볼 수 있다.

도로공사는 이 밖에도 ‘졸방여신 영상 따라 하기 경연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블로그와 페이스북, 교통정보 앱 등 도로공사 공식 SNS에도 ‘졸방여신’ 영상을 홍보하고, 공유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김성진 한국도로공사 홍보실장은 “졸리면 차에서 내려 30초만 운동을 따라 해도 졸음이 확 깨고 머리가 맑아지는 효과가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졸음운전 예방활동을 통해 안전사고 줄이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