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위군, 부처님 오신 날 봉축 탑 점등식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5월14일 19시30분  
군위군 군위읍 팔각정 광장에서 13일 오후 6시부터 부처님 오신날 봉축탑 점등식 행사를 가졌다.
군위군 군위읍 팔각정 광장에서 13일 오후 6시부터 부처님 오신 날 봉축 탑 점등식 행사를 했다.

점등식에는 신순식 군위군수 권한대행, 김영호 군위군의회 의장, 은해사 주지 돈관 스님, 군위사암연합회 회장 혜안 스님, 각급기관단체장, 신도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군위사암연합회장 혜안 스님은 봉행사를 통해 “오늘 우리가 밝히는 등불은 나 자신은 물론 가족과 이웃, 나아가 일류중생 모두가 부처님의 본성을 간직한 존재임을 깨닫게 하는 지혜의 등불이요, 이웃과 사회를 위해 사랑과 봉사를 다짐하는 원력의 등불이며, 불퇴전의 용맹심으로 대자대비를 실현하기 위한 정신의 등불”이라고 말했다.

신순식 군위군수 권한대행은 축사를 통해 부처님의 가르침인 너와 내가 다르지 않다는 ‘자타불이(自他不二)’ 정신, 이웃을 돕는 ‘보시(布施)’와 ‘이행(利行)’의 정신으로 화합과 상생을, 밝고 따뜻한 사회를 만드는 화합의 중심이 되어주길 축원했다.

이어서 은해사 주지 돈관 스님은 법어를 통해 “부처님오신날은 자신을 등불로 삼고 부처님 가르침을 등불로 삼아 여일(如一)한 정진과 자비로운 보살행을 통해 사바세계를 정토로 만들 것을 다시 한 번 다짐하는 날”이라고 설했다.

이날 법요식은 군위풍물 단과 초대가수, 영천 선하여고 댄스부의 축하공연과 각종 경품추첨으로 지역민들을 위한 축제로 펼쳐졌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