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덕에 임산 식·약용버섯 연구센터 설립

경북도, 2020년까지 국·도비 50억 투입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5월16일 20시12분  
영덕군지품면삼화리임산물 식양용버섯령구센처조감도
영덕에 임산 식·약용버섯 연구센터가 들어선다.

자유한국당 강석호(영양·영덕·봉화·울진) 국회의원은 16일 영덕군이 산림청의 임산 식·약용버섯 연구센터 설립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2020년까지 영덕군 지품면 삼화리 일원에 국·도비 50억원을 들여 연구센터를 짓는다.

센터는 연구시설, 우량종균 확보·배양시설, 버섯 시험재배시설 등을 갖춘다.

강 의원은 “연구센터가 지역 임업 농가 소득증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경북도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길동 기자

    • 최길동 기자
  • 영덕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