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당 군위군 기초 비례대표 오분이·박정애 공천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5월17일 17시38분  
1번 오분이(왼쪽), 2번 박정애씨.
6·13지방선거 자유한국당 군위군의원 비례대표에 오분이(1번·자유한국당 군위군 당협 여성위원장)씨와 박정애(2번·군위군 여성단체협의회 회장) 씨가 공천을 받았다.

오분이 비례대표 후보는 “군민이 주인이 되는 군위를 만들어 진정한 주권자인 군민을 제대로 받들겠다”며 “군위만을 생각하고 오로지 군위만을 위해 일하며 군민과 소통하고 군민과 동행하는 군의원이 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박정애 비례대표 후보는 “공명정대한 선거운동으로 자유한국당 공천후보가 당당하게 당선되도록 열심히 뛰겠다”는 뜻을 피력했다.

오 후보는 우보 출신으로 군위군재향군인회 여성회 회장, 경상북도 자연사랑 연합회 군위군지회장, 군위군 여성단체협의회장을 역임했으며, 꽃꽂이화다연 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박 후보는 소보 출신으로 군위군 자유총연맹 여성회장, 군위군 여성단체협의회 회장 등을 역임하고 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