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금오공대 개교 38주년 기념식 개최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5월20일 19시29분  
▲ 대통령표창을 받은 강용구 교수(왼쪽)과 이상철 총장
금오공과대학교 개교 38주년 기념식이 지난 18일 학교 본관 대강당에서 열렸다.

학교 개교기념일(5월 22일)을 앞두고 열린 행사는 제37회 스승의 날 기념 정부포상 전달과 외부 협조상, 금강 대상, 학술상, 공로상, 근속상 수여로 진행됐다.

이상철 총장이 기념사를, 금시덕 총동창회장과 곽현근 발전후원회장이 축사를 했다.

제37회 스승의 날 기념 정부포상으로는 기계설계공학과 강용구 교수가 대통령 표창을, 전자공학부 고지환 교수 등 4명이 장관 표창을 받았다.

금강 대상은 홍성욱 기계시스템공학과 교수 등 4명, 학술상은 임완수 전자공학부 교수 등 8명이 수상했다.

이밖에 30년 근속상을 받은 정진호 국제교류교육원 팀장 등 총 51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상철 총장은 “이제 연구 병행 교육 중심 대학으로 대학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세계 속의 대학으로 함께 나아가자”고 말했다.

금오공대는 1980년 3월 기계공학과, 전자공학과의 2개 학과에 학생정원 320명으로 개교했다.

이어 대학의 종합적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1990년 3월 국립대학으로 개편하고 2004년 현재의 양호동 캠퍼스로 대학을 이전했다.

현재는 9500여 명의 재적생(2018년4월1일 기준)을 가진 국립대학으로 성장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