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천시청 퇴직공무원들, 김충섭 예비후보 지지 선언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등록일 2018년05월24일 16시48분  
23일 김천시청 퇴직 공무원들이 무소속 김충섭 김천시장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하고 있다.
김천시청 퇴직 공무원들이 지난 23일 김충섭 무소속 김천시장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김천시청 퇴직공무원 일동으로 작성된 지지선언문에는 “김충섭 후보가 올바른 국가관과 역사 인식뿐 아니라 결단력과 추진력 등을 갖춘 지도자로서, 김천시를 발전시킬 수 있는 유일한 후보라고 판단한다”며 “또한 김천 사랑에 대한 확고한 신념을 바탕으로 시정을 운영함으로써, 김천시의 발전을 이룰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이어 “전국체전기획단장, 청도군 부군수, 김천시 부시장, 문화관광체육국장, 구미시 부시장, 경상북도청소년수련원장 역임 등의 이력과 행정가로서의 치적은 김천시정을 이끌 그의 탁월한 자질이 분명하게 확인됐다”며 “김천시청 퇴직공무원들은 김충섭 김천시장 후보의 당선을 위해 지지를 선언한다”고 했다.

한편 24일 김천시장 후보 등록을 한 김충섭 후보는 “김천 발전을 위해서는 ‘정당’보다는 ‘인물’이 우선이라는 시민 여러분의 공천을 받았다는 마음가짐으로 이번 시장 선거에 임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또한 “행정 현장에서 배우고 익힌 경험과 지식을 김천 발전에 쏟아 붓고, 더 낮은 자세로 시민과 소통, 화합하여 시민과 함께할 것이다”며 “전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1등 김천 만들기에 동참해 김충섭의 손을 꼭 잡아달라”고 말했다.

<ⓒ 경북일보 & kyongbuk.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용기 기자

    • 박용기 기자
  • 김천,구미 담당